본문 바로가기

20대 한국인 남성, 오사카에서 일본인에 흉기 피습…'황당한 이유'

중앙일보 2018.03.31 21:46
오사카 시내. 양보라 기자

오사카 시내. 양보라 기자

 
20대 한국인 남성이 일본 오사카(大阪)시의 번화가에서 일본인이 휘두른 흉기에 찔리는 사건이 발생했다. 
 
31일 아사히방송 등 일본 언론들은 일본 회사에 다니는 한국인 남성 A씨가 '묻지마 피습'을 당한 사실을 알렸다. 
 
A씨는 오사카시 덴노지(天王寺) 공원 주변 편의점 계산대에 서 있다가 일본인 B(45)씨의 칼에 습격을 당했다. A씨는 전치 1주의 상처를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범행을 저지른 B씨는 도주하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그는 "나를 깔본 젊은 남자에게 화가 나서 찔렀다"고 진술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