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양제츠 “중국 단체관광 정상화, 조만간 성과볼 것…믿어달라”

중앙일보 2018.03.30 18:48
문재인 대통령(오른쪽)이 30일 오후 청와대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특사로 방한한 양제츠 정치국 위원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문재인 대통령(오른쪽)이 30일 오후 청와대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특사로 방한한 양제츠 정치국 위원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양제츠 중국 외교담당 정치국 위원은 중국인의 단체관광 정상화 등과 관련해 "이른 시일 내에 가시적 성과 나올 것"이라고 약속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특별대표 자격으로 방한한 양 위원은 30일 오후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예방해 중국의 입장을 전하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자리에서는 중국인 단체관광 정상화를 비롯해 롯데마트의 원활한 매각절차 진행, 선양 롯데월드 프로젝트 재개, 전기차 배터리 보조금 문제 등이 거론됐다.  

 
이에 양 위원은 "중국은 문 대통령의 관심사항을 매우 중요시한다. 이른 시일 내에 구체적 성과를 보게 될 것"이라며 "대통령께서는 이를 믿어주시기 바란다"고 거듭 강조했다.  
 
아울러 중국은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정착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고 양 위원은 밝혔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