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0대 성폭행 혐의, 아동센터 사회복무요원 경찰조사…“좋아하는 사이” 진술

중앙일보 2018.03.21 19:41
지역아동센터에 근무 중인 사회복무요원이10대 여학생을 성폭행했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사진 연합뉴스]

지역아동센터에 근무 중인 사회복무요원이10대 여학생을 성폭행했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사진 연합뉴스]

지역 아동센터에 근무하는 사회복무요원이 10대 여학생을 성폭행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 중이다.
 
21일 경기북부지방경찰청 여성청소년수사계는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A씨(24)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사회복무요원으로 의정부의 한 지역 아동센터에 근무하는 A씨는 지난해 말부터 올해 초까지 해당 아동센터에 다니는 10대 여학생 B양을 성추행‧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올해 초 성관계가 있었다”고 인정하면서도 “서로 좋아하는 사이”라며 강제성은 없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진술이 엇갈리는 부분이 있다”며 “사실관계를 확인 중”이라고 전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