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피겨 유망주 차준환, 대한항공 후원...비즈니스석 제공받는다

중앙일보 2018.03.21 14:34
평창 겨울 올림픽에서 연기 중인 차준환 선수.[일간스포츠]

평창 겨울 올림픽에서 연기 중인 차준환 선수.[일간스포츠]

대한항공이 피겨스케이팅 차준환 선수의 항공료 후원에 나선다. 대한항공은 지난 20일 서울 강서구 공항동 본사에서 차준환 선수와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후원 협약식을 가졌다.
 
피겨 남자 싱글의 간판스타 차준환이 지난 20일 오후 서울 강서구 대한항공 본사에서 열린 후원 협약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피겨 남자 싱글의 간판스타 차준환이 지난 20일 오후 서울 강서구 대한항공 본사에서 열린 후원 협약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차 선수는 이번 2018 평창 겨울올림픽에서 한국 남자 피겨스케이팅 사상 최고 순위(종합 15위)를 기록한 피겨 유망주다. 대한항공은 앞으로 1년간 차 선수가 국제대회나 전지훈련 참가를 위해 대한항공을 이용하면 프레스티지(비지니스석) 항공권을 무상 지원한다. 
 
대한항공은 2006년부터 엑설런스 프로그램을 통해 스포츠, 문화예술 등 각 분야에서 탁월한 능력을 발휘한 인사들을 후원하고 있다. 현재 유승민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선수위원, 이상화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박성현 골프 선수 등을 후원 중이다.  
 
이승호 기자 wonderma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