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인천공항 KTX 3월까지 운행 중단…노선 폐지도 검토

중앙일보 2018.03.21 13:11
 서울과 인천공항을 오가는 KTX 운행이 이달 말까지 중단된다. 이 노선은 승객이 적어 노선 존폐도 검토한다는 방침이다.
인천공항행 KTX. [중앙포토]

인천공항행 KTX. [중앙포토]

 
21일 국토교통부와 한국철도공사(코레일)에 따르면 코레일은 열차 정비를 위해 오는 23일부터 31일까지 서울역·용산역∼인천공항 1·2터미널을 운행하는 KTX 열차 운행을 중단한다.  
 
해당 구간은 2014년 6월 개통해 부산·광주 등 지방에서도 인천공항까지 한 번에 고속철로 이동할 수 있다. 특히 올해 평창 겨울올림픽·패럴림픽을 앞두고 서울∼강릉 KTX가 개통하면서 인천공항에서 강릉까지도 고속철로 연결됐다.
 
그러나 서울∼인천공항 구간 승객이 예상보다 적고, 같은 구간을 운행하는 공항철도보다 KTX가 요금이 2배 가까이 비싸 코레일과 국토부는 서울∼인천공항 구간 노선 존치 여부를 고민하고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평일 승객이 15%에 불과해 코레일이 사업 지속 여부를 고민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코레일이 제출하는 보고서를 검토해 운행 재개 혹은 노선 존폐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추인영 기자 chu.inyou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