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韓여자컬링, 이탈리아와 연장 접전 8-7 승리…대회 단독 3위 유지

중앙일보 2018.03.21 01:44
한국 여자컬링 대표팀이 '2018 세계여자컬링선수권대회' 예선 5차전 이탈리아와의 경기에서 8-7로 승리를 거뒀다. [사진 연합뉴스]

한국 여자컬링 대표팀이 '2018 세계여자컬링선수권대회' 예선 5차전 이탈리아와의 경기에서 8-7로 승리를 거뒀다. [사진 연합뉴스]

여자컬링 대표팀이 이탈리아와의 연장 접전 끝에 ‘2018 세계여자컬링선수권대회’ 4승째를 따냈다.
 
김은정 스킵이 이끄는 여자컬링 대표팀은 21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노스베이에서 열린 대회 예선 5차전에서 이탈리아(스킵 안젤라 로메이)를 8-7로 꺾었다.
 
한국은 5엔드까지 7-1로 앞섰지만, 6엔드 이후 5점을 잃으면서 7-6으로 쫓겼다.
 
10엔드에서도 1점을 내주면서 한국은 4엔드 연속 스틸(선공 팀이 득점)을 당하며 7-7 동점을 내주고 연장전으로 끌려 들어갔다.
 
그러나 연장 11엔드에서 한국은 하우스 안에 있던 이탈리아의 스톤을 쳐내고 하우스 안에 멈추면서 1점을 획득하며 경기를 끝냈다.  
 
한국은 4승 1패로 스웨덴·캐나다(5승)를 이어 단독 3위를 달리고 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