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맨유, 세비야에 밀려 챔피언스리그 8강행 좌절

중앙일보 2018.03.14 08:08
맨유가 14일 유럽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에서 세비야에 1-2로 패했다. 8강 진출에 실패했다. [맨유 트위터]

맨유가 14일 유럽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에서 세비야에 1-2로 패했다. 8강 진출에 실패했다. [맨유 트위터]

 
잉글랜드 프로축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유럽 챔피언스리그 8강 진출에 실패했다.  
 
조제 모리뉴 감독이 이끄는 맨유는 14일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세비야(스페인)와 2017-20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에서 1-2로 패했다. 원정 1차전에서 0-0으로 비겼던 맨유는 1, 2차전 합계 1-2로 탈락했다.  
 
볼경합 중인 세비야 은존지(왼쪽)와 맨유 린가드(오른쪽). [맨유 트위터]

볼경합 중인 세비야 은존지(왼쪽)와 맨유 린가드(오른쪽). [맨유 트위터]

 
전반을 0-0으로 마친 맨유는 후반 27분 교체투입된 세비야의 벤 예데르를 막지 못했다. 벤 예데르는 교체투입된지 4분만에 2골을 몰아쳤다.
 
빈 예데르는 후반 29분 역습찬스에서 문전 정면에서 오른발슛으로 선제골을 터트렸다. 후반 33분 코너킥 상황에서 헤딩패스를 헤딩추가골로 연결했다. 공은 크로스바를 맞고 골라인 안으로 들어갔다.  
 
맨유는 후반 39분 로멜로 루카쿠의 만회골로 따라붙었지만 경기를 뒤집지 못했다. 후반 15분 교체투입된 맨유의 폴 포그바는 부진했다. 세비야는 1957-1958 시즌 이후 60년 만에 챔피언스리그 8강에 올랐다.  
 
한편 AS로마(이탈리아)는 홈에서 샤흐타르 도네츠크(우크라이나)를 1-0으로 꺾었다. 원정 1차전에서 1-2로 패했던 AS로마는 1, 2차전 합계 2-2지만 원정 다득점 원칙으로 8강 진출에 성공했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기자 정보
박린 박린 기자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