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EU “이중간첩 암살시도 사건 충격… 영국서 요청 시 지원할 것”

중앙일보 2018.03.14 01:09
러시아 스파이 암살시도 사건 조사하는 영국 군인들. [AP=연합뉴스]

러시아 스파이 암살시도 사건 조사하는 영국 군인들. [AP=연합뉴스]

 
유럽연합(EU)은 13일 영국에서 전직 러시아 출신 이중간첩이 신경작용제 공격을 받은 사건에 러시아 정부가 개입됐다는 의혹과 관련해 “충격”이라면서 “EU는 영국으로부터 요청을 받으면 지원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앞서 영국 정부는 이번 사건과 관련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에게 “13일 자정까지 구소련이 개발한 신경작용제가 어떻게 영국 정보당국에 비밀을 전해준 전직 러시아 출신 이중간첩 암살 시도에 사용됐는지를 해명하라”고 요구했다.
 
EU 대외정책을 총괄하는 페데리카 모게리니 외교·안보 고위대표의 대변인은 이날 이메일 발표문을 통해 “영국 땅에서 벌어진 암살 기도에 군사용 수준의 화학작용제가 사용됐고, 민간인들도 위협을 받은 것은 충격”이라고 밝혔다.
 
이어 “우리는 이번 사건과 관련해 영국과 함께 정의를 추구할 것이고,  (영국 정부가) 필요하다면 지원을 제공할 준비가 돼 있다”고 덧붙였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기자 정보
이지영 이지영 기자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