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토사오정] 성추행 반박 정봉주, 공개한 증거사진엔 진선미 의원

중앙일보 2018.03.12 13:40
 ‘미투 폭로’로 성추행 의혹을 받고 있는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성추행 주장을 반박할 증거라며 사진을 공개했다.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자신의 성추행 의혹 보도와 관련 반박 기자회견을 하며 사진을 보여주고 있다. 변선구 기자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자신의 성추행 의혹 보도와 관련 반박 기자회견을 하며 사진을 보여주고 있다. 변선구 기자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자신의 성추행 의혹 보도와 관련 반박 기자회견 도중 물을 마시고 있다. 변선구 기자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자신의 성추행 의혹 보도와 관련 반박 기자회견 도중 물을 마시고 있다. 변선구 기자

정 전 의원은  "저는 2011년 12월 23일도 24일도 (피해자로 지목되는) A씨를 만난 사실도 없고, 성추행한 사실이 전혀 없다"며 "(성추행 의혹) 보도 시기가 의도적으로 계산된 것으로 기획된 대국민 사기극"이라고 주장했다. 정 전 의원은 인터넷 매체 프레시안이 보도한 성추행 시간과 장소에 본인이 없었다며 성추행 의혹을 일축했다.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자신의 성추행 의혹 보도와 관련 반박 기자회견을 하기 위해 입장하고 있다. 왼쪽은 이종걸 더불어민주당 의원. 변선구 기자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자신의 성추행 의혹 보도와 관련 반박 기자회견을 하기 위해 입장하고 있다. 왼쪽은 이종걸 더불어민주당 의원. 변선구 기자

이날 많은 취재진이 몰려 혼잡스런 가운데 정 전 의원은 이종걸 민주당 의원과 함께 회견장으로 들어섰다. 후레쉬 세례를 받으며 자리에 선 정 전 의원 옆에는 사진과 자료를 정리해서 만든 플래카드를 든 보좌관이 대기했다. 정 전 의원은 사진이 붙은 플래카드를 설명하며 회견을 진행했다.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공개한 사진. 변선구 기자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공개한 사진. 변선구 기자

정 전 의원은 "프레시안이 말하는 사건 일시는 렉싱턴 호텔 레스토랑에서 티타임 시간으로 운영하는 오후 3시에서 5시 사이인 것으로 보인다"며 "당시 기사에 따르면 저는 12월 23일 오후 2시 30분 경 홍대 인근에서 명진 스님을 만났고, 늦은 오후까지 함께 대화를 나누며 염주, 영치금 등을 선물로 받았다"고 설명했다.  
 그는 "저나 명진 스님의 기억으로 이 모임은 오후 늦은 시간까지 이어졌다. 명진 스님을 만나고 있던 오후 3시 54분에 저와 명진 스님 등을 찍은 사진이 존재한다"고 말했다. 그리고 12월 23일 오후 2시 52분, 명진 스님과 만나고 있는 정봉주를 비롯해 주진우· 진선미 의원 등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증거로 제시했다.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프레시안 보도의 날짜 변경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프레시안 보도의 날짜 변경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프레시안 보도의 장소 변경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프레시안 보도의 장소 변경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프레시안 보도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프레시안 보도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정 전 의원은 또 "2011년 12월 24일 일정도 살펴봤는데, 오전에는 배우 문성근, '나는 꼼수다' 멤버들 및 보좌진, 일부 지지자들과 함께 경기도 마석에 있는 고(故) 문익환 목사님 묘소에 참배했다"고 설명했다.  
이후에는 점심 식사, 광진구 W 호텔에서 아내와 커피 마시기, 광진구의 카페에서 수감 이후 대책 논의, 귀가로 일정이 이어져 2011년 크리스마스 이브에 성추행했다는 보도는 허위라는 게 정 전 의원의 주장이다.  
정 전 의원은 "저는 프레시안의 허위보도로 이미 많은 것을 잃었으나 여기에서 좌절하지 않고 허위보도에 당당하게 대응할 것"이라며 "나아가 서울시장 출마 의사는 유지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회견 뒤 인사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회견 뒤 인사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프레시안은 앞서 지난 7일 2011년 12월 23일 호텔 카페 룸에서 정 전 의원으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는 A씨의 주장을 보도했으며, 이 때문에 더불어민주당에 복당 신청서를 내고 서울시장 출마를 준비하던 정 전 의원은 당일 예정됐던 출마 기자회견을 취소했었다.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회견을 마치고 자리를 떠나고 있다. 변선구 기자

정봉주 전 의원이 12일 국회 정론관에서 회견을 마치고 자리를 떠나고 있다. 변선구 기자

변선구 기자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