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멀티골’ 손흥민 4경기 연속골…팀 최고 평점

중앙일보 2018.03.12 05:57
손흥민(26·토트넘)이 멀티골로 4경기 연속 골 행진을 이어갔다.

[사진 토트넘 홈페이지]

[사진 토트넘 홈페이지]

 
손흥민은 12일 오전 1시(한국시간) 영국 본머스의 바이탈리티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2018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본머스와 원정경기에 선발 출전해 후반 17분 역전 결승골과 42분 쐐기 골 등 2골을 터뜨리며 팀의 4-1 역전승을 이끌었다.
 
최근 4경기 연속골이자 리그 11·12호골, 시즌 17·18호 골이다.
 
손흥민은 이날 초반 2선 공격수로 나섰지만, 공격수 해리 케인이 전반 34분 부상으로 나가면서 원톱으로 나섰다. 손흥민은 1-1이던 후반 17분 델리 알리가 왼쪽에서 올려준 패스를 왼발 발리슛으로 연결해 역전 결승골을 기록했다.
 
2-1로 앞선 후반 42분 승부에 마침표를 찍는 골도 손흥민의 몫이었다. 역습 상황에서 골키퍼를 제치고 가볍게 추가골을 넣었다.
 
손흥민은 이달 1일 고치 데일(3부리그) 과의 잉글랜드 FA컵 16강전에서의 2골을 시작으로 3일 허더즈필드와의 리그 29라운드에서 2골, 8일 유벤투스(이탈리아)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전에서 1골을 넣었다.
 
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이날 최고의 활약을 펼친 손흥민에게 평점 9.13점을 매겼다. 양 팀 통틀어 최고 평점이다. 손흥민에 이어 이날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한 토트넘의 세르주 오리에가 9.05점을 받았다  
 
토트넘은 18승(7무 5패 승점 61)째를 신고하면서 맨체스터 시티(승점 78),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승점 65)에 이어 리그 3위에 올랐다. 리버풀(승점 60)을 4위로 밀어냈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