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막돼먹은 영애씨' 배우 심진보, 자택서 심장마비로 사망

중앙일보 2018.03.07 18:08
[사진 tvN, 심진보 씨 트위터]

[사진 tvN, 심진보 씨 트위터]

 
tvN '막돼먹은 영애씨'에서 잔멸치 캐릭터로 사랑받았던 배우 심진보 씨가 사망했다. 심 씨는 자택에서 심장마비로 사망했으며 5일 아들과 연락이 닿지 않아 심 씨의 집을 찾아간 모친이 발견했다. 
 
심 씨는 2011년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9'로 데뷔했다. 그는 연세대학교 환경공학과를 졸업한 후, 배우의 길을 걷기 위해 서울예대에 입학했다. 포털사이트에는 1983년생으로 표기되어 있지만, 실제로는 1976년생이다.
 

심진보의 빈소는 인천 주안 사랑병원 장례식장에 차려졌으며 7일 발인을 마쳤다. 유해는 인천가족공원에서 화장 후 상도중앙교회기도원에 안치됐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