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엔 “한반도 군사긴장 완화하는 어떤 조치도 환영한다”

중앙일보 2018.03.07 06:08
뉴욕 유엔본부. [신화=연합뉴스]

뉴욕 유엔본부. [신화=연합뉴스]

 
유엔은 북한의 ‘비핵화 대화’ 의지표명 및 남북정상회담 개최 합의에 대해 “분명히 고무적인 것”이라고 평가했다.
 
6일(현지시간) 스테판 두자릭 유엔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한반도) 군사적 긴장을 완화할 수 있는 어떤 조치도 환영한다”고 말했다.
 
이어 두자릭 대변인은 “어떤 방식이든 이러한 진전을 뒷받침하겠다는 게 유엔의 거듭된 입장”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유엔은 문재인 대통령의 대북 특별사절대표단 방북에 대해서 “초점은 한반도의 평화적 비핵화에 맞춰져야 하고, 여기에서 성과를 내야 한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