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종근당고촌재단, 장학생 340명에게 장학금 13억원과 무상기숙사 제공

중앙일보 2018.02.26 16:23
지난 23일 종근당고촌재단이 2018년도 장학증서 수여식을 개최했다. [사진 종근당]

지난 23일 종근당고촌재단이 2018년도 장학증서 수여식을 개최했다. [사진 종근당]

종근당고촌재단이 국내외 거주하는 장학생 3401명에게 장학금 총 13억원과 무상 기숙사를 지원한다고 26일 밝혔다. 재단은 지난 23일 열린 장학증서 수여식에서 127명에게 대학 등록금 전액을, 가정 형편이 어려운 장학생 70명에게는 대학 졸업 때까지 매달 50만원의 생활비를 지원하기로 했다. 또 지방 출신 대학생 144명에게 재단이 서울 마포구 동교동, 동대문구 휘경동, 광진구 중곡동에 운영하고 있는 종근당고촌학사를 무상으로 제공하기로했다.
 종근당고촌재단은 종근당 창업주 고(故) 고촌(高村) 이종근 회장이 1973년 사재로 설립한 장학재단이다. 지난 45년간 총 7747명에게 415억원을 지원하는 등 국내 제약기업으로는 최대 규모의 장학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하선영 기자 dynamic@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