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방탄소년단, 'DNA'로 美 레코드협회 두 번째 '골드' 인증

중앙일보 2018.02.13 08:46
방탄소년단 멤버 뷔.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방탄소년단 멤버 뷔.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을 '기록' 소년단이라고 불러야 할 듯하다. 방탄소년단이 미국 레코드산업협회(Recording Industry Association of America·RIAA)에서 두 번째 '골드' 인증을 받았다. 
 
[사진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사진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는 "RIAA가 지난 9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의 'DNA'를 골드 디지털 싱글로 인증했다"고 13일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마이크 드롭' 리믹스 버전으로 앞서 RIAA로부터 골든디스크 인증을 받았다. [사진 RIAA 홈페이지 캡처]

방탄소년단은 '마이크 드롭' 리믹스 버전으로 앞서 RIAA로부터 골든디스크 인증을 받았다. [사진 RIAA 홈페이지 캡처]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이달 초 '마이크 드롭'(MIC Drop) 리믹스 버전으로 K팝 그룹 최초로 골드 인증을 받은 데 이어 또다시 쾌거를 이뤘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RIAA는 음반 판매량에 따라 '골드 앨범'(50만장), '플래티넘 앨범'(100만장), '멀티 플래티넘 앨범'(200만장), '다이아몬드 앨범'(1000만장)으로 자격을 인증한다. 음원이 골드 인증을 받으려면 음반 판매량 50만장에 해당하는 유료 디지털 다운로드, 오디오 및 비디오 스트리밍 등을 기록해야 한다. 

 
[사진 방탄소년단 DNA 뮤직비디오]

[사진 방탄소년단 DNA 뮤직비디오]

'DNA'는 지난해 9월 발표한 '러브 유어셀프 승-허(LOVE YOURSELF 承 Her)'의 타이틀곡으로 청춘의 풋풋하고 패기 넘치는 사랑의 마음을 표현한 곡이다. 공개 후 전 세계 32개 지역 아이튠스 송 차트 1위와 미국 빌보드 '핫 100' 67위를 기록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