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통령 명예훼손 이어 '취업청탁 의혹' 구속영장…신연희 수난

중앙일보 2018.02.08 17:03
강남구청 직원들에게 줘야 할 격려금과 포상금 등을 횡령하고 친인척의 취업을 청탁한 혐의을 받는 신연희 강남구청장에 대해 경찰이 8일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신 강남구청장, 경조사비 등으로 공금 9300만원 사용 의혹
"개인자금 1억원 비서실장에 맡겨 사용한 것" 주장
강남구 위탁 의료재단에 취업 청탁 의혹도

 '문재인 허위 비방’ 신연희 첫 공판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제19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문재인 당시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에 관한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신연희 서울 강남구청장이 17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첫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2017.10.17   utzza@yna.co.kr/2017-10-17 10:11:03/ <저작권자 ⓒ 1980-2017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문재인 허위 비방’ 신연희 첫 공판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제19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문재인 당시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에 관한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신연희 서울 강남구청장이 17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첫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2017.10.17 utzza@yna.co.kr/2017-10-17 10:11:03/ <저작권자 ⓒ 1980-2017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서울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8일 업무상횡령 및 직권남용·강요 등 혐의로 신 구청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은 신 구청장과 공모한 혐의를 받는 총무팀장 3명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다.
 
경찰에 따르면 신 구청장은 취임 이후 2010년 7월부터 재선 이후인 2015년 10월까지 강남구청 각 부서에 지급되는 격려금과 포상금 등을 현금화해 총 9300만원을 개인적으로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신 구청장이 횡령한 돈을 동문회비나 당비, 지인 경조사비, 지역 인사 명절 선물 구입비, 정치인 후원회비 등으로 사용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신 구청장은 비서실장에게 각 부서 격려금 등을 현금화하라고 지시했다. 비서실장(2016년 사망)은 총무팀장에게 다시 이를 지시했고, 총무팀장에게서 현금을 전달받았다. 앞서 경찰은 지난해 7월과 8월 두 차례 강남구청 비서실·총무과·전산실 등을 압수수색해 신 구청장이 개인적으로 유용한 자금의 사용 내역 장부 등을 확보했다.
 
신 구청장은 또 2012년 10월 강남구청 위탁요양병원 선정업체 대표에게 자신의 제부 박모(65)씨가 취업할 수 있도록 압력을 행사한 혐의(직권남용 및 강요)도 받는다. 박씨는 지난 2012년부터 2년간 재택근무를 하면서 1억원이 넘는 급여를 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박씨는 직책이나 직급 없이 월 1회 식자재 단가 비교표를 이메일로 제출하는 간단한 업무를 맡았다.
 
이외에도 신 구청장은 강남구청 전산정보과장 김모씨로터 ‘업무추진비 자료가 저장된 서버를 삭제하겠다’는 보고를 받고 수기로 결재를 해준 것으로 경찰 수사에서 드러났다. 신 구청장은 서버를 삭제한 전산정보과장을 직접 찾아가 격려한 것으로 조사됐다. 앞서 신 구청장의 지시를 받고 서버를 삭제한 김씨는 증거인멸 혐의로 지난달 징역 2년의 실형을 선고받았다. 다만 신 구청장은 자신이 연루된 형사사건의 증거를 인멸한 경우 처벌할 수 없어 경찰은 이 부분에 혐의를 적용하지는 않았다.
 
신 구청장은 이번 경찰조사에서 그동안 제시된 모든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신 구청장은 19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당시 후보였던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허위 사실과 비방이 담긴 글을 복수의 ‘카카오톡’ 대화방에 공유한 혐의로 지난해 8월 불구속 기소된 상태다.
 
검찰은 지난달 신 구청장에 대해 공직선거법 위반 등 혐의 결심공판에서 징역 1년의 실형을 구형했다. 신 구청장이 금고 이상의 형을 선고받아 대법원에서 확정되면 공무원 결격사유에 해당돼 직위가 박탈된다. 재판부는 다음달 9일 신 구청장에 대한 선고공판을 열고 1심 선고를 내릴 예정이다.
 
최규진 기자 choi.kyuj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