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표창원, 서지현 검사 응원 "더 많은 숨은 피해자에 용기 줄 것"

중앙일보 2018.01.30 09:54
[사진 표창원 인스타그램]

[사진 표창원 인스타그램]

표창원이 JTBC '뉴스룸'에 출연한 서지현 검사를 응원했다.  
 
표창원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상관에게 성폭행 당한 여군은 자살했고 그 아버지가 진실을 밝혀냈다. 서지현 검사의 용기가 더 많은 피해자에게 용기를 줄 것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어떤 조직이든 자유롭지 못하다. 권력으로 약자를 유린한 범죄, 부끄러운 것은 가해자, 당당해야 할 사람은 피해자 #metoo 동참하시는 분들을 응원한다"며 사진을 여러장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미투(성폭력 피해 고발 캠페인)의 글자가 담긴 사진이 게재됐다.  
 
한편 서지현 검사는 검찰 내부망 '이프로스'에 "지난 2010년 10월 부친상을 당한 동기의 장례식장에서 당시 법무부장관을 수행하고 온 법무부 간부 안모씨에게 강제추행을 당했다"고 밝혔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