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5조224억원

중앙선데이 2018.01.28 01:00 568호 31면 지면보기
Numbers
27일 통계청이 발표한 지난해 실업급여액. 1년 전보다 3384억원 늘며 처음으로 5조원을 넘어서며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실업급여를 받은 이는 127만2000명으로 약 6000명 줄었지만 최저임금이 오르며 지급액이 늘었다. 올해는 실업급여 책정기준이 평균임금의 60%로 10%포인트 오르고, 지급 기간도 30일 연장(120~270일)되면서 지급 규모는 더 늘어날 전망이다.

선데이 배너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