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책꽂이] 불행 피하기 기술 外

중앙일보 2018.01.20 00:02 종합 21면 지면보기
불행 피하기 기술

불행 피하기 기술

① 불행 피하기 기술(롤프 도벨리 지음, 유영미 옮김, 인플루엔셜)=왜 행복과 성공은 나를 비껴갈까. 방법 자체를 모르는 경우가 많다. 저자는 최신 심리학 이론을 바탕으로 행복과 성공을 위한 52가지 ‘기술’을 제안한다. “독일의 모든 CEO가 이 책을 서류가방에 넣고 다닌다”는 말까지 나오게 만든 베스트셀러다.

 
윤도한 기자의 말이 되는 글쓰기

윤도한 기자의 말이 되는 글쓰기

② 윤도한 기자의 말이 되는 글쓰기(윤도한 지음, 어암)=쉬운 글을 쉽게 쓰는 법을 알기 쉽게 설명한 책이다. 기자 생활 32년 차인 저자는 실제 뉴스보도에 나온 잘못된 문장을 예로 들어가며 실전형 글쓰기의 핵심을 전수한다. ‘말하듯이 쓰면 멋진 글이 된다’ ‘단문으로 쉽게 쓰자’ 등등 책의 메시지가 명쾌하다.
 
한 문장

한 문장

③ 한 문장(김언 지음, 문학과지성사)=『소설을 쓰자』 등 이전 시집들에서 시라는 장르, 언어 활용에 대한 문제의식을 선보였던 시인의 새 시집. 제목에서부터 언어에 대한 자의식이 읽힌다. ‘부음’이라는 작품에서는 죽음의 상실을 표현하는 ‘무척’, ‘몹시도’ 같은 부사가 문장의 주어 역할을 하는 ‘역전 현상’이 벌어진다.
 
김여사 외환시장

김여사 외환시장

④ 김여사 외환시장의 꽃이 되다(최돈권 지음, 밥북)=‘전직 외환딜러가 소설로 풀어낸 외환거래 ‘환테크’라는 부제가 책의 성격을 명료하게 드러낸다. 김여사, 유여사 등이 등장해 환테크로 부를 축적한다. 환율은 정치·경제·유가 등 여러 변수의 영향을 받기 때문에 착실히 공부해야 수익을 낸다는 메시지를 담았다.
 
오빠는 어른인 척

오빠는 어른인 척

⑤ 오빠는 어른인 척(강경수 글·그림, 꿈꾸는 초승달)=다 큰 줄 아는 모든 아이들을 위한 책. 왜 자신을 아기 취급하는지 이해를 하지 못해 화가 치미는 남자 아이가 등장한다. 아이는 위험한 금지 행동을 저질러 컸음을 과시하려는 조급함을 드러낸다. 그걸 보는 어린 여동생의 느긋한 시선에 웃음이 나오는 책이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