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희정 "이명박 기자회견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분노에 공감"

중앙일보 2018.01.18 18:05
문재인 대통령이 이명박 전 대통령의 기자회견에 대해 "분노의 마음을 금할 수 없다"고 언급한 것에 대해 안희정 충남지사가 "문 대통령의 말씀에 깊이 공감한다"고 말했다.  
 
안희정 충남도지사. [연합뉴스]

안희정 충남도지사. [연합뉴스]

안 지사는 18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문 대통령의 말씀에 깊이 공감한다"면서 "우리 모두는 그 누구도 법 앞에 평등해야 한다. 그것이 새로운 대한민국이고 촛불 정신이다"라고 적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이명박 전 대통령이 기자회견을 갖고 "정치 보복"이라고 언급한 것에 대해 "분노의 마음을 금할 수 없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 전 대통령이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죽음을 직접 거론하며 정치보복을 운운한 데 대해 분노의 마음을 금할 수 없다"며 "이 전 대통령이 마치 청와대가 정치보복을 위해 검찰을 움직이는 것처럼 표현한 것도 우리 정부에 대한 모욕이며, 대한민국 대통령을 역임하신 분으로서 말해서는 안 될 사법 질서에 대한 부정, 정치 금도를 벗어나는 일"이라고 비판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