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한은, 정부 이어 "올해 3% 수준 성장 전망"

중앙일보 2018.01.18 11:30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지난해 11월 30일 서울 중구 한국은행 본관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에 참석해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연합뉴스]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지난해 11월 30일 서울 중구 한국은행 본관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에 참석해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은행이 정부에 이어 올해 3% 성장을 전망했다.
 
한은은 18일 금융통화위원회를 마친 뒤 발표한 '통화정책방향' 의결문에서 올해 경제 성장률을 '3% 수준'으로 전망했다.
 
한은은 "국내 경제는 금년에도 3% 수준 성장세를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당초 연 2.9%였던 올해 성장률 전망치를 상향하며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3%대 성장을 전망했다.
 
한은은 "투자가 둔화되겠으나 소비는 가계 소득여건 개선 등으로 꾸준한 증가세를 이어가고 수출도 세계 경제 호조에 힘입어 양호한 흐름을 지속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