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은색 두건 쓴 강도, 울산 새마을금고에 나타나 1억 들고 도주

중앙일보 2018.01.18 09:59
울산시 동구 방어동 일산새마을금고 방어지점에 강도가 들어 1억1000만원 가량의 금액을 빼앗아 달아났다. [중앙포토]

울산시 동구 방어동 일산새마을금고 방어지점에 강도가 들어 1억1000만원 가량의 금액을 빼앗아 달아났다. [중앙포토]

울산에서 은행 강도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용의자를 추적 중이다. 
 
18일 오전 8시쯤 울산시 동구 방어동 새마을금고 방어지점에 강도가 들어 돈을 빼앗아 달아났다.  
 
경찰에 따르면 한 남성이 출근하는 직원을 흉기로 위협해 은행 내부로 잠입, 현금 1억1000만원을 들고 도주했다.
 
이 남성은 175㎝ 정도의 키에 호리호리한 체격으로, 검은색 두건과 기업체 점퍼를 착용했다고 경찰은 밝혔다.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를 통해 이 남성의 도주 경로를 추적하고 있다. 경찰은 금고사정을 잘 아는 주변인의 소행으로 보고 수사하고 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