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세청, '빗썸·코인원' 암호화폐 거래소 현장조사

중앙일보 2018.01.10 18:43
[중앙포토]

[중앙포토]

국세청이 10일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과 코인원 등 국내 주요 암호화폐 거래소에 직원을 급파해 현장조사를 실시했다.  
 
이날 빗썸 관계자는 뉴스1에 "국세청이 현장조사를 실시한 것이 맞다. 구체적인 조사 내용 등은 알지 못한다"고 말했다.  
 
코인원도 "구체적인 회사 정보와 거래상황 등을 물었다"고 설명했다.  
 
관련업계는 국세청이 거래소 탈세 여부와 거래시스템을 점검하기 위해 예고 없이 현장조사에 나선 것으로 보고 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