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류여해 “홍준표 따라가다 진짜 망했다”

중앙일보 2018.01.10 05:39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왼쪽)와 류여해 전 최고위원. [중앙포토]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왼쪽)와 류여해 전 최고위원. [중앙포토]

잇따른 막말 논란을 빚어 당에서 제명된 류여해 전 자유한국당 최고위원이 10일 “홍준표 대표 따라가다 망했다”고 말했다.
 
류 전 최고위원은 이날 공개된 더팩트와 인터뷰에서 “홍 대표 따라가다 망했다고 말한 적 있었는데 진짜 망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홍 대표 스타일을 왜 따라 했냐”고 묻자 “홍 대표가 ‘싸워라’ ‘울면서 하면 안 된다. 정치는 투쟁이다. 깡패하고 싸울 땐 깡패처럼 조폭(조직 폭력배)하고 싸울 땐 조폭처럼 해라’라고 가르쳐줬다”며 “배운 대로 했을 뿐이다”라고 설명했다.  
 
류 전 최고위원은 8일 홍 대표가 대구에서 당협위원장을 맡겠다고 선언한 것에 대해선 “당 대표 권한을 너무 휘두르는 것 같다”고 비판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