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OC “北 평창 참가는 올림픽 정신의 위대한 진전”

중앙일보 2018.01.10 01:56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좌)과 장웅 북한 IOC 위원장. [AP=연합뉴스,올림픽채널 홈페이지 캡처]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좌)과 장웅 북한 IOC 위원장. [AP=연합뉴스,올림픽채널 홈페이지 캡처]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9일(현지시간) 남북한 고위급 회담에서 이뤄진 북한의 평창 겨울올림픽 선수단·응원단 등 파견 합의에 환영의 뜻을 밝혔다.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성명에서 "북한의 평창 참가는 올림픽 정신의 위대한 진전"이라면서 양측의 회담 결과와 관련된 공식 보고서와 제안들을 기다린다고 말했다.
 
IOC는 "양측의 논의 결과를 바탕으로 선수단 규모와 선수들이 사용할 국가 명칭·국기·국가 등 관련된 사항들을 논의할 것"이라면서 "긍정적이고 건설적인 방향으로 논의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8일 스위스 로잔에 도착한 장웅 북한 IOC 위원은 10일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을 만나 선수단 규모와 참가 종목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최종 결정은 IOC 집행위원회가 하게 된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