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피드스케이팅 도전하는 김연아의 ‘귀여운 실수’(영상)

중앙일보 2018.01.09 22:30
[사진 유튜브 캡처]

[사진 유튜브 캡처]

 
2018 평창 겨울올림픽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피겨 여왕’ 김연아가 스피드스케이팅 등 빙상 종목에 도전했다.
 
최근 SK텔레콤은 김연아가 평창올림픽 정식 종목인 스피드스케이팅과 스켈레톤 등에 도전하는 광고 영상을 공개했다.
 
김연아는 스피드스케이팅 편에서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이승훈의 도움을 받아 훈련을 받던 중 미끄러져 넘어지는 모습을 보였다.
 
스켈레톤 편에서는 스켈레톤 세계랭킹 1위 윤성빈의 지도 하에 스켈레톤을 배우다가 썰매를 놓치는 등 허당 면모를 드러내 미소를 자아냈다.
 
김연아는 영상에서 “곧 있으면 메달에 도전하게 될 스피드스케이팅 선수들. 제가 승리의 기운을 주고 왔습니다. 스피드스케이팅 중 유일한 순위 경기 매스스타트. 선수들의 질주가 영광의 순간으로 기록되도록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팀을 함께 응원해주세요” 등의 말을 남기며 평창 올림픽에 대한 관심을 독려했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