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하품할 때 입 가려야죠"라는 말에 아이유의 반응

중앙일보 2018.01.09 18:06
[사진 V라이브 IU TV 캡처]

[사진 V라이브 IU TV 캡처]

바쁜 활동 기간, 톱스타 아이유는 촬영에 촬영을 거듭한다.  
 
특히 지난해 히트곡을 다수 내놓은 앨범 '팔레트'를 발표할 당시 아이유의 스케줄은 어땠을까?  
 
아이유는 앨범 자켓을 만들기 위해 수많은 옷을 고르고, 입고, 화장하고, 촬영하기를 반복한다.  
 
[사진 V라이브 IU TV 캡처]

[사진 V라이브 IU TV 캡처]

 
'이런 엔딩' 뮤직비디오 촬영을 위해 아침 일찍 촬영장에 나온 아이유. 피곤함에 하품을 한다.
 
[사진 V라이브 IU TV 캡처]

[사진 V라이브 IU TV 캡처]

 
PD가 "하품할 땐 입을 가려야죠"라고 말하자 아이유는 눈을 가리고 입을 벌리는 장난스러운 모습이다.  
 
[사진 V라이브 IU TV]

[사진 V라이브 IU TV]

 
'누굴 기다리고 있냐'는 물음에는 "남자 배우를 모니터링하려고 기다리고 있어요. 엄청 잘생긴 사람이 온다길래"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수많은 스태프와 호흡을 맞춰야 하는 촬영장에서 아이유는 시종일관 웃음기를 잃지 않으며 유쾌한 모습을 보였다.
 
[사진 V라이브 IU TV 캡처]

[사진 V라이브 IU TV 캡처]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