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사진=중앙DB]

[사진=중앙DB]

어제에 이어 오늘도 비트코인 얘기입니다. 지난 주말 한 방송 프로그램에 비트코인으로 280억원을 번 23세 청년 스토리가 나왔습니다. 단돈 8만원으로 투자를 시작해 젊은 나이에 큰 재산을 모았다는 그의 얘기가 아직까지도 화제네요. 방송 인터뷰를 진행하는 2시간 동안에만 비트코인 가치가 30억원 늘어나는 장면도 나왔다지요? 여러분, 많이 부러우신가요? 그런데 말입니다. 이런 큰 소득을 얻었는데도 세금을 한 푼도 내지 않는 건 뭔가 잘못이라는 생각이 드네요.   
정부가 가상화폐로 벌어들인 돈에 과세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합니다. 만시지탄(晩時之歎)이지만 제대로 된 방안이 나왔으면 합니다. ‘소득 있는 곳에 세금 있다’는 기본적인 과세 원칙은 지켜져야 합니다. 
네티즌들의 반응은 엇갈립니다. ‘가상화폐 폐인 양산’ ‘투자 아닌 투기도박’ 등을 이유로 규제의 필요성에 공감하는 의견이 있네요. 반면 ‘과세 근거가 부족하다’는 목소리도 나옵니다. 과세가 곧 ‘가상화폐의 제도권화’로 비칠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도 들립니다. 일부 커뮤니티에선 정부 과세 대응 방침을 서로 공유하며 규제 움직임에 발 빠르게 대처하는 모습도 보입니다. ‘e글중심(衆心)’이 다양한 커뮤니티 여론을 살펴봅니다.  

 
* 어제의 e글중심▷ ‘가즈아’ 외치던 젊은이들, ‘코인 우울증’에 빠지다
 
* e글중심(衆心)은 '인터넷 대중의 마음을 읽는다'는 뜻을 담았습니다.    
* 커뮤니티 글 제목을 클릭하시면 원문을 볼 수 있습니다.
* 반말과 비속어가 있더라도 원문에 충실하기 위해 그대로 인용함.
#디시인사이드
“비트코인은 지금 뜨거운 감자입니다. 정부에서도 머리가 아픈 걸로 알고 있습니다. 솔직히 정부는 비트코인에 대해 절대 긍정적이지 않습니다. 일단 정무에 입김이 있으신 분들의 연령대들이 높고, 대부분의 공무원들은 보수적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신문화를 받아들이는 속도가 제일 느린 데가 역사적으로 봐도 항상 정부, 그중에서도 공공기관인건 다 아실 겁니다. 공무원들은 일단 일이 많아지는 걸 싫어합니다. 비트코인과세는 엄청난 업무 부담을 안겨줍니다. 그중 가장 큰 부담을 지는 곳이 국세청과 법무부입니다. 얼마 전에 국세청에서 지금이라도 과세가능하다라도 말한 걸 들으셨을 겁니다. (중략) 개인적으로 전 비트코인을 장난삼아 하고 있지만 그래도 꽤 돈을 넣어둔 상태입니다. 비트코인이 상용화되면 정말 그 여파는 어마어마할 겁니다. 국가의 붕괴까지도 초래가능하다고 봅니다. 전자화폐의 가치는 정말 짐작할 수조차 없습니다. 그렇게 되면 위에서 말한 거래소만으로 문제가 끝나지 않겠죠. 시장경제의 abc는 다시 쓰일 겁니다. 국가는 바보가 아닙니다. 틀어막으려 할 겁니다. 화폐는 국가의 부채입니다. 중앙은행은 합법적인 채권발행업자죠. 비트코인은 뭐의 부채일까요? 비트코인으로 집과 땅을 산다면.. 그 대차차액은 어떻게 되는 걸까요. 지구의 부채가 되는 걸까요? 회계의 역사도 다시 쓰이겠군요. 여러분은 지금 여기서 가즈아를 외치고 있지만, 크게 본다면 여러분들은 기존 경제개념의 붕괴를 향해 외치고 계시는 겁니다. 저 같은 못 배운 사람도 이렇게 예측하는데 정부는 정말 골치 아프겠군요.정리하자면, 과세는 무조건 됩니다. 하지만 그 한참 후는 글쎄요.. 여러분이 이길까요? 국가가 이길까요? 하지만 전 끝까지 외칠 겁니다 gazua!”

 ID 'kcta'

#티스토리
“정리해보자면 모든 과세 항목처리를 잡소득으로 처리하고 있는 일본처럼 한국도 비슷하게 참고할 소지가 높습니다 일본의 과세방식을 살펴보면 일단 수익이 발생하면 높은 세율로 과세를 하고 있는 데요~ 적용되면 물론 화폐인정으로 가상화폐 자체로는 호재이지만, 개인적으로는 더 이상 가상화폐에 대한 매력을 느끼지 못할 것 같습니다 주식과 같이 전문가와 그들만의 리그가 되는 거죠”

 ID ‘girori'

#뽐뿌
“지극히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비트코인 자체가 국내에서 파생된 게 아니고 이미 노름판이 커질 대로 커져버려서 정부에서 막을 수는 없게 되었지요. (중략) 세금은 당연히 내야하겠지만 터무니없는 과세나 안전한 거래소의 이용에 정부가 어떤 식으로 나서줄지가 관건이네요. 지금 행해지는 모든 조치는 첫째로 세금부과가 목적임을 개인적으로 생각해봅니다”

 ID '원숭이코돼지'

#클리앙
“일본은 코인류 소득에 대한 과세를 하는 대신 코인을 이용한 결제, 급여지급, 각종 매매 모두 합법이고, 회사에서 보유한 비트코인도 자산으로 인정해 줍니다. 코인류를 과세하는 제도도 코인이 현금화 되었을 때의 소득분이기 때문에 코인만 주고받는 거래는 과세대상이 아니고 따라서 절세효과가 있습니다. 다른 건 몰라도 코인류 거래에 관한한 세계 최고의 선진국입니다. 한국도 일본 급의 코인류 우대 제도를 갖춰준다면 과세해도 대환영입니다”

 ID '마그네슘'

#엠엘비파크
"우리가 초창기에 이걸 채굴한 것도 아니고 선발주자도 아닌데 정부가 이 시장을 보호하거나 육성할 이유가 하나도 없어요 블록체인 기술 관련 기업을 지원하면 모를까 오히려 직장인 30% 이상이 가상화폐 관련 투자를 했다는 기사도 나오는 마당에 버블 붕괴하면 정부가 진짜 골치 아프게 되죠. 아마 비트코인 과세하게 되면 거래세, 양도세 다 부과할 걸로 보입니다"

 ID 'grey beard‘

#네이버블로그
“가상화폐 매매 대금이 코스닥의 매매 대금을 넘어섰는데도 가상화폐에 대한 법적 기준도 제시하지 않고 세금만 걷어가겠다는 것은 분명히 정부의 정책에 문제가 있는 것이다. 이러다 한순간에 가상화폐를 화폐로 인정하는 않는다는 날벼락 같은 발표가 나면 피해는 고스란히 투자자가 떠안아야 한다. 당국은 하루빨리 가상화폐에 대한 명확한 법적 기준을 제시해야 할 것이다”

 ID ‘주비연’

#네이트
"대한민국발 정부 과세 소식에 급락세 연출중인 코인들.... 과세가 무서운 건 큰손들이 그만큼 수익성 메리트가 사라진다는 것 임.. 그래서 과세는 더 파격적일 수 밖에 없음... 더구나 과세가 진짜 시행되면 큰손들 안전한 주식판, 부동산판으로 모두 이동할 것임.. 결국 과세는 코인시장의 대시세 끝으로 이어질 수 있음~!!!!"

 ID ‘친절한바다’

 

정리: 황병준 인턴기자  
지금 커뮤니티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는 이슈들입니다. 제목을 클릭하면 원글로 이동합니다.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