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UAE 칼둔, 임종석 어깨 치며 "오늘 만남 매우 큰 기쁨"

중앙일보 2018.01.09 15:14
임종석 다시 만난 UAE 칼둔 청장, 임 실장 어깨 치며 “매우 큰 기쁨”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9일 오후 서울 성북동 가구박물관에서 방한 중인 칼둔 칼리파 알 무바라크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행정청장을 만나 면담을 마친 후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9일 오후 서울 성북동 가구박물관에서 방한 중인 칼둔 칼리파 알 무바라크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행정청장을 만나 면담을 마친 후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9일 UAE 왕세제의 최측근인 칼둔 칼리파 알 무바라크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행정청장은 “오늘 이같이 훌륭한 만남을 가진 것은 매우 큰 기쁨이었다”고 밝혔다. 이날 칼둔 청장은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의 어깨를 친근하게 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날 칼둔 청장은 임 비서실장과 함께 이날 서울 삼청동 가구박물관에서 열린 오찬을 겸한 회동에서 “UAE와 한국은 역사적으로 매우 특별하고 오래된 관계를 갖고 있다. 그것은 저희가 매우 중요히 여기는 관계이고 우리가 지속해서 함께 강화하고 더 많은 영역에서 더 많은 관계를 맺기위해 노력하고 있는 관계”라고 말했다.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9일 오후 서울 성북동 가구박물관에서 방한 중인 칼둔 칼리파 알 무바라크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행정청장을 만나 면담을 마친 후 함께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9일 오후 서울 성북동 가구박물관에서 방한 중인 칼둔 칼리파 알 무바라크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행정청장을 만나 면담을 마친 후 함께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

칼둔 특사는 “앞으로도 이러한 관계를 더욱 강화하고 키우기 위해 지속적으로 함께 노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많은 영역 그리고 많은 분야를 관장하는 매우 특별한 관계를 가지고 있고 그와 같은 관계는 정부, 민간 그리고 공공 영역의 모든 부분을 관장하기도 한다”고 말했다.
 
이날 임 실장은 “UAE는 저희가 중동에서 맺고 있는 유일한 전략적 동반자 관계”라며 “오늘 칼둔 청장님과 정말 긴 시간 여러 분야에 걸쳐서 많은 얘길 나눴다”고 했다. 그러면서 “지난 한 달간 우리 언론에 참 많은 보도가 있었는데 저는 무엇보다도 이번 계기에 한국과 UAE가 얼마나 서로 중요한 친구인지를 우리 국민 모두가 함께 한 번 생각해보는 계기가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9일 오후 서울 성북동 가구박물관에서 방한 중인 칼둔 칼리파 알 무바라크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행정청장을 만나 면담을 마친 후 어깨동무를 하며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9일 오후 서울 성북동 가구박물관에서 방한 중인 칼둔 칼리파 알 무바라크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행정청장을 만나 면담을 마친 후 어깨동무를 하며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

이에 임 실장은 “일년에 한 번 씩 오고 가고 하면서 양국 관계 더 발전시켜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왕세제의 특사로 온 칼둔 청장은 이후 문 대통령과의 접견 때 친서를 전달할 것으로 알려졌다.  
 
전날 정세균 국회의장을 예방하고 국내 기업인들을 만났던 칼둔 청장은 9일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임 실장을 만났다. 문 대통령을 예방한 뒤 10일 오전 0시 30분쯤 김포공항을 통해 출국할 예정이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