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육보건대 특성화전문대학육성사업 성과보고회 열어

중앙일보 2018.01.09 14:37
삼육보건대학교(총장 박두한)은 특성화전문대학육성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8일 더 플라자호텔 루비홀에서 성과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박두한 총장은 2017년 한해 동안 대학에서 일어났던 일들을 10대 뉴스 형태로 보여주며 “신입생 경쟁률 서울권 1위, 정원내 재학생 충원율 서울권 1위, 취업률 수도권 1위를 차지해 ACE대학이 됐다.”며 “이렇게 되기까지는 누구 하나가 열심히 해서 한 것이 아니라 우리 모두가 이루어낸 성과다. 앞으로 대학기본역량진단에 우수한 성적을 거두기 위해 진심전력하자.”고 말했다.
 
이어 모든 학과장과 부서팀장들의 노고에 보답하는 차원에서 공로상을 수여했으며 최우수학과에는 간호학과, 최우수 부서에는 산학취업처가 선정됐다. 그 외에도 ▲ 노력이가상 ▲기대이상 ▲집좀가라상 ▲기분좋은상상 ▲상상그이상 ▲따논당상 ▲ 삼육오대기상 등 재밌는 상 이름으로 구성원들을 격려했다.
 
강리리 산학협력단장은 “학생들의 중도탈락률이 감소하면 2016년부터 재학생충원 율이 목표값을 넘어서고 있으며 직무능력성취도가 높아짐에 따라 취업률도 상승하고 있어 대학의 특성화가 점점 성과를 내고 있다.”며 “지금처럼 모든 구성원이 한마음 한뜻이 되어 정진한다면 내년도 설정한 목표값 달성도 무난히 달성할 수 있을 것 이다.”고 밝혔다.
 
한편, 삼육보건대학교는 2014년 특성화전문대학육성사업을 시작하면서 ▲ACE MINDSHIP 참여실천형 인성강화 프로그램▲ACE JUMP UP 토탈케어시스템 ▲비 전세움(신입생 진로설정 프로그램) ▲비전키움(삼육글로벌리더십, 학생간 멘토·멘 티제도, 사제동행걷기대회) ▲비전나눔(해외 및 국내봉사활동) ▲G-Beauty 아카 데미 ▲건강한 대학 만들기 등의 특성화프로그램을 운영하여 꾸준한 발전을 이루어 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