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천해성 “북한에 공동입장·공동응원단 파견 요청”

중앙일보 2018.01.09 13:15
남북 고위급회담에 참가하고 있는 남측 대표단은 9일 기조발언을 통해 북측에 많은 대표단의 파견과 공동입장 및 응원단 파견을 요청했다.
9일 남북 고위급회담이 판문점 남측 평화의 집에서 열렸다.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평화의 집에서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을 영접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9일 남북 고위급회담이 판문점 남측 평화의 집에서 열렸다.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평화의 집에서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을 영접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또 설을 계기로 이산가족상봉 행사를 갖자고 했으며 이를 위한 적십자회담의 개최를 제안했다.
 
이에 대해 북측은 고위급 대표단과 민족올림픽위원회 대표단, 선수단, 응원단, 예술단, 참관단, 태권도 시범단, 기자단 등을 파견하겠다고 제안했다. 
 
판문점=공동취재단,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