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화 ‘1987’ 속 연희네슈퍼 보러 목포 오세요

중앙일보 2018.01.09 11:19
영화 '1987' 촬영지인 연희네슈퍼. [News1]

영화 '1987' 촬영지인 연희네슈퍼. [News1]

 
목포시가 9일 영화 ‘1987’의 촬영지인 연희네슈퍼와 서산동 일대 근현대 박물관 거리를 한데 모아 관광상품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서산동에 위치한 연희네슈퍼는 영화 속에서 이한열 역의 강동원과 연희 역의 김태리가 슈퍼 앞 평상에서 시국의 아픔을 이야기하는 장면을 촬영했던 곳이다.
 
또한 영화의 마지막 이한열 소식을 들은 연희가 시위현장으로 달려가는 모습이 촬영되는 등 영화에 등장하는 비중이 높은 장소다.
 
연희네슈퍼 인근의 시화마을 골목길 역시 영화 속에서 1980년대 당시 거리모습을 표현하며 눈길을 끌었다.
 
목포시는 영화 촬영지로 주목받고 있는 연희네슈퍼와 서산동 일대를 관광상품으로 묶어 적극 홍보할 방침이다.
영화 '1987'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영화 '1987' [사진 CJ엔터테인먼트]

 
특히 서산동 골목길은 근대에 일본인 유곽거리가 조성된 곳으로 아직까지 옛 건축물이 남아 있다. 태평양전쟁 말기 공중 폭격을 피하기 위해 조성한 길이 31m의 대형 방공호도 남아있는 등 역사의 아픔도 간직돼 있다.
 
목포시 관계자는 “역사성과 상업성을 동시에 만족시킬 수 있는 관광상품을 만들 것”이라며 “연희네슈퍼를 영화 촬영 당시 모습으로 재현하기 위해 영화 제작사와 협의 중이다”라고 말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