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식 사랑’ 기네스 팰트로, TV제작자 남자친구와 약혼

중앙일보 2018.01.09 06:37
 할리우드 톱스타 기네스 팰트로(45)가 TV 제작자인 남자친구 브래드 팰척(46)과 약혼했다고 할리우드 연예매체들이 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기네스 팰트로가 남자친구 브래드 팰척과 함께 찍은 잡지 굽(Goop) 표지 사진. [인스타그램 캡처]

기네스 팰트로가 남자친구 브래드 팰척과 함께 찍은 잡지 굽(Goop) 표지 사진. [인스타그램 캡처]

 
팰트로는 이날 인스타그램에 팰척과 함께 찍은 잡지 ‘굽(Goop)’ 표지 사진을 공개했다. 펠트로는 이 잡지 창간인이다.
 
팰트로는 ABC 방송 아침 프로그램 ‘굿모닝 아메리카’에도 약혼 사실을 확인하며 “믿을 수 없을 정도로 행운”이라며 “건강하고 행복한 관계를 위해 벽돌을 쌓는 것처럼 우리의 성공과 실패를 함께 할 것”이라고 말했다.
 
팰트로는 2010년 폭스 TV 촬영 세트장에서 프로듀서인 팰척을 만났다.
 
팰트로는 그룹 ‘콜드플레이’의 리드 싱어 크리스 마틴과 10년간 결혼 생활을 유지하다 2014년 이혼했다. 마틴과 사이에 두 아이를 뒀다.
 
팰척도 전 부인과 사이에 자녀 두 명이 있다.
 
팰트로와 팰척의 약혼설은 지난해 11월부터 할리우드 연예계에 꾸준히 나돌았다.
 
기네스 팰트로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김치전. [인스타그램]

기네스 팰트로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김치전. [인스타그램]

팰트로는 남다른 ‘한식 사랑’으로도 유명하다. 지난 7일에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국의 유명 한식당 이름을 태그하고 “완벽한 김치 팬케이크”라며 김치전 사진을 올렸다.
 
[MBC 캡처]

[MBC 캡처]

한편 팰트로는 지난해 할리우드 거물 제작자 하비 와인스틴성추문 사건이 터지자 자신도 20대 초반에 와인스틴에게 성희롱을 당했다고 폭로한 바 있다.
 
추인영 기자 chu.inyou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