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효리네 민박2' 알바생, 아이유에서 소시 윤아로

중앙일보 2018.01.08 17:01
특급 스타와 일반인의 케미로 화제를 모았던 예능 '효리네 민박'이 시즌 2로 돌아온다. 그리고 이번 '효리네 민박2'에 함께 할 알바생은 소녀시대 윤아로 결정됐다.
 
[사진 윤아 인스타그램]

[사진 윤아 인스타그램]

 
JTBC 관계자는 "윤아가 '효리네 민박2' 새 아르바이트생으로 활약하게 됐다"고 밝혔다. 8일 첫 촬영이 진행됐으며 구체적인 진행 상황은 밝히기 어렵다고 전해졌다.
 
[사진 JTBC]

[사진 JTBC]

 
'효리네 민박' 시즌 1에서 알바생으로 아이유가 크게 활약한만큼, 윤아가 새 알바생으로 낙점됐다는 소식에 팬들의 기대가 모이고 있다.
 
'효리네 민박' 시즌1에서 알바생으로 활약했던 아이유. [사진 JTBC]

'효리네 민박' 시즌1에서 알바생으로 활약했던 아이유. [사진 JTBC]

[사진 윤아 인스타그램]

[사진 윤아 인스타그램]

 
JTBC 예능 '효리네 민박2'는 이효리, 이상순 부부 두 사람이 제주도에서 부부 민박집을 운영하는 프로그램이다. 현재 촬영이 시작됐으며, 상반기에 방송 예정이다.
 
여현구 인턴기자 yeo.hyungoo@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