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기도 양주 디스플레이 공장에서 불…2시간 만에 진화

중앙일보 2018.01.07 21:59
[사진 방송화면 캡처]

[사진 방송화면 캡처]

7일 오후 1시 20분쯤 경기도 양주시 남면의 한 디스플레이 공장에서 불이 나 2시간 만에 꺼졌다.

 
불은 공장 건물 1개 동과 내부 집기류 등을 태우고 약 2시간 만에 진화됐다.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 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헬기와 소방차 34대 등을 동원해 진화 작업을 벌였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불이 난 원인과 재산 피해 규모를 파악하고 있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