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토사오정]트럼프 대통령 책상에 핵버튼 있나 보니

중앙일보 2018.01.03 15:5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해 12월 22일 대통령 집무실에서 종합적인 감세 정책에 사인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 오른쪽에 빨간 단추가 있는 조그마한 박스가 보인다. [로이터=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해 12월 22일 대통령 집무실에서 종합적인 감세 정책에 사인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 오른쪽에 빨간 단추가 있는 조그마한 박스가 보인다. [로이터=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일(현지시간)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신년사에서 "핵 단추가 책상 위에 놓여있다"는 발언을 한 직후 "나는 더 크고 강력한 핵 버튼이 있다"고 맞받아쳤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책상위에 있는 빨간 단추가 있는 박스가 놓여있다. 이 단추를 누르면 직원이 콜라를 가지고 온다고 한다. [로이터=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책상위에 있는 빨간 단추가 있는 박스가 놓여있다. 이 단추를 누르면 직원이 콜라를 가지고 온다고 한다. [로이터=연합뉴스]

과연 트럼프 대통령 책상에는 핵 단추가 있을까? 외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 책상 위에는 조그만 박스에 단추는 있지만, 이것이 핵 단추는 아니라고 보도했다. 파이낸셜 타임스 드미트리세바스토푸로 기자에 의하면 “트럼프 대통령은 농담같이 이 빨간 단추를 누르면 핵미사일이 발사된다고 얘기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대통령 집무실을 방문한 사람들은 이 말을 믿지 않았다고 한다. 집무실에서 트럼프 대통령 인터뷰를 했던 기자들은 대통령이 빨간 단추를 누르면 직원이 다이어트 콜라를 가져왔다고 증언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하루 12잔의 다이어트 콜라를 마신다고 한다.      

도널드 트럼트 대통령 집무실 책상위에 있는 빨간 단추는 무엇일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해 4월 27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백악관 집무실에서 로이터 통신과 인터뷰하고 있다.[로이터=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해 4월 27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백악관 집무실에서 로이터 통신과 인터뷰하고 있다.[로이터=연합뉴스]

트럼프 대통령은 2일(현지시간)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북한 지도자 김정은이 방금 '핵 단추가 항상 책상 위에 있다'고 했는데 내가 가진 것은 더 크고 강력한 핵 버튼이 있다. 식량에 굶주린 정권의 누군가가 이 사실을 알려주기 바란다"며 "내 버튼은 작동도 한다"고 올렸다.  
 
2016년 촬영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집무실. 김 위원장이 수소폭탄 시험에 사인하고 있다.[로이터=연합뉴스]

2016년 촬영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집무실. 김 위원장이 수소폭탄 시험에 사인하고 있다.[로이터=연합뉴스]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은 지난 1일 조선중앙TV를 통해 방송된 신년사 육성 연설에서 "미국 본토 전역이 우리의 핵 타격 사정권 안에 있다"며 "핵 단추가 내 사무실 책상 위에 항상 놓여있다는 것은 위협이 아닌 현실임을 똑바로 알아야 한다"고 경고했다.
2017년 11월 29일 촬영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집무실 사진. 책상위에는 메모지와 전화기, 재떨이가 보인다. 김 위원장이 화성 -15형대률간 탄도미사일(ICBM) 발사를 승인하는 사인을 하고 있다.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2017년 11월 29일 촬영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집무실 사진. 책상위에는 메모지와 전화기, 재떨이가 보인다. 김 위원장이 화성 -15형대률간 탄도미사일(ICBM) 발사를 승인하는 사인을 하고 있다.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 집무실 책상이 촬영된 사진을 보면 핵 단추로 추정되는 단추는 보이지 않는다. 책상 위에는 재떨이와 메모지, 전화기만 보인다.
 
임현동 기자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