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트와이스, 연말 축제 위해 '전세기' 타고 한국·일본 오간다

중앙일보 2017.12.29 11:40
한국과 일본 양국의 연말 음악축제 참가를 위해 걸그룹 트와이스에게 전세기가 마련됐다.
 
[사진 일간스포츠]

[사진 일간스포츠]

 
트와이스는 29일 열리는 '2017 KBS 가요대축제'와 31일 예정된 MBC '가요대제전' 등 지상파의 음악축제는 물론 일본 NHK '홍백가합전'에도 출연한다. 양국 음악축제의 리허설과 방송출연을 위해 트와이스는 바쁘게 한국과 일본을 오가야 하는 상황이다.
 
이에 일본 측에서 트와이스를 위해 전세기를 마련했다고 스포츠동아가 단독 보도했다. 29일 한 관계자에 따르면 트와이스는 28일부터 전세기를 이용해 한일 양국을 오가며 연말 주요 음악축제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사진 JYP엔터테인먼트]

[사진 JYP엔터테인먼트]

 
트와이스는 28일 국내 일정을 소화한 후 이날 밤 전세기를 타고 일본으로 날아가 이튿날인 29일 오전 NHK '홍백가합전' 무대를 위한 개별 리허설을 진행한다. 리허설을 마친 뒤 다시 전세기로 귀국해 당일 밤 열리는 '2017 KBS 가요대축제' 일정을 소화한다.
 
[사진 JYP엔터테인먼트]

[사진 JYP엔터테인먼트]

 
'가요대축제'를 마치고 30일 오전 다시 전세기로 일본에 입국, NHK '홍백가합전' 총리허설에 임하며 실전 무대를 최종 점검한다.
 
한편 트와이스의 '홍백가합전' 출연은 한국 가수로는 2011년 이후 6년 만이다.
 
여현구 인턴기자 yeo.hyung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