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문표 “류여해 진짜 품격에 맞지 않아, 홍정욱 영입은 대화중”

중앙일보 2017.12.27 10:01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조직강화특별위원회(이하 조강특위) 임명장 수여식에서 홍문표 조강특위 위원(당 사무총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홍 대표는 이날 임명장 수여식에서 "내년 우리 슬로건은 승풍파랑으로 하겠다"며 "(조강특위가) 머뭇거리지 마시고 거침없이 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1]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조직강화특별위원회(이하 조강특위) 임명장 수여식에서 홍문표 조강특위 위원(당 사무총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홍 대표는 이날 임명장 수여식에서 "내년 우리 슬로건은 승풍파랑으로 하겠다"며 "(조강특위가) 머뭇거리지 마시고 거침없이 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1]

홍문표 자유한국당 사무총장이 27일 “류여해 전 최고위원 제명과 홍정욱 헤럴드경제 회장 영입 문제에 대해 입을 열었다.  

 
 홍 사무총장은 cpbc 가톨릭평화방송 ‘열린세상 오늘! 김혜영입니다’에 출연해 “ 류여해 위원이 지금까지 하시는 여러 가지 행동은 정당인으로서 또 당인으로서 최고위원으로서는 진짜 품격에 맞지 않는 진짜 안타까운 그런 심정을 갖고 있습니다”며 “류여해 위원 같이 자기 자신의 성찰이나 자기를 돌아보지 않고 상대의 문제제기만 해서 자기 몸집을 키우려는 이런 정치인들도 있고 뭐 정치가 다양하죠”라고 말했다.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자유한국당 당사에서 류여해 최고위원이 당 윤리위에서 제명 징계를 받은 후 기자들에게 입장을 밝히고 있다. 앞서 정주택 윤리위원장은 윤리위 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류 최고위원이 지금까지 해 온 돌출 행동이나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해당 행위가 심각하다"며 제명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자유한국당 당사에서 류여해 최고위원이 당 윤리위에서 제명 징계를 받은 후 기자들에게 입장을 밝히고 있다. 앞서 정주택 윤리위원장은 윤리위 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류 최고위원이 지금까지 해 온 돌출 행동이나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해당 행위가 심각하다"며 제명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홍정욱 회장 영입 문제에 대해서는 “사람을 모셔오기가 그렇게 쉽지는 않죠. 예를 들면 문재인 정부에서 파헤치고 뭔가 망신주기, 이런 적폐라는 이름으로 쓸 만한 사람들은 전부 조금씩 건드리고 있는데 이런데 끼지 않으려고 하는 분들이 사실 속으로 더 많아요. 그래서 모시기가 쉽지는 않아도 우리 나름대로 교감을 갖고 있으신 분들이 나름대로 있습니다”라며 “(홍 회장은)지금 저희들이 대화를 하고 있는 건 사실이고요. 그 결과에 대해서는 지금 말씀드리기가 좀 그렇습니다”라고 말했다.  
 
김민상 기자 kim.minsang@joongang.co.kr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