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기 북부 전 지역에 대설주의보…최대 10cm 눈 전망

중앙일보 2017.12.10 08:08
경기도 북부지역 전역에 10일 오전 대설주의보가 내려졌다. 이날 오전 6시 30분 가평, 양평, 파주, 양주, 고양, 포천, 연천, 동두천 등 8개 시·군에 발령된 대설주의보가 오전 7시 남양주, 구리, 의정부 등 3개 시까지 확대된 것이다.
 
경기도 북부지역 전역에 10일 오전 대설주의보가 발효됐다. [중앙포토]

경기도 북부지역 전역에 10일 오전 대설주의보가 발효됐다. [중앙포토]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오전 7시 현재 양평 5.5cm, 의정부 4.0cm, 파주 3.9㎝, 고양 3.6㎝, 구리 3.2㎝, 남양주·양주 각 2.4㎝, 포천 2.3㎝, 가평 2.0㎝, 동두천 1.5㎝ 등의 적설량을 기록 중이다. 기상청은 이날 밤까지 3~8cm, 많게는 10cm의 눈이 내릴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청 관계자는 "오전에는 눈이 쌓이겠으나 낮에는 기온이 올라 비로 바뀌는 곳도 있을 것"이라며 "시설물 관리와 교통안전에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