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BC, 홈페이지 얼굴 배현진→김태호로 변경

중앙일보 2017.12.09 15:39
8일 MBC 회사 소개 페이지(상단)와 9일 현재 MBC 회사 소개 페이지. 배현진 아나운서에서 김태호 PD로 변경됐다. [사진 MBC 홈페이지 캡처]

8일 MBC 회사 소개 페이지(상단)와 9일 현재 MBC 회사 소개 페이지. 배현진 아나운서에서 김태호 PD로 변경됐다. [사진 MBC 홈페이지 캡처]

MBC가 회사 소개 홈페이지의 얼굴을 배현진 아나운서에서 ‘무한도전’ 김태호 PD로 변경했다.
 
9일 MBC 회사 소개 페이지를 누르면 김 PD의 사진이 가장 크게 배치되어 있다. 전날까지만 해도 ‘8시 뉴스데스크’ 배 아나운서의 사진이 놓여있던 자리다.
 
‘콘텐츠 중심의 글로벌 미디어 그룹. 공영방송 MBC의 미래입니다’라는 문구도 ‘함께 꿈꾸는 세상, 언제나 MBC. 당신의 열정과 함께 만듭니다’로 바뀌었다.
 
지난 8일 배 아나운서는 ‘뉴스데스크’ 앵커 자리에서도 물러났다. 주말 ‘뉴스데스크’를 진행하던 김수지 아나운서가 당분간 평일 저녁 앵커를 혼자 맡는다.
 
MBC는 이와 함께 ‘MBC 뉴스데스크’ 이름을 한시적으로 ‘MBC 뉴스’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MBC 관계자는 “‘뉴스데스크’가 국민의 알 권리에 대해 제 역할을 못 해 반성한다는 의미로 한시적으로 ‘뉴스데스크 간판을 내린다”며 “뉴스를 재정비해 다시 ‘뉴스데스크’ 타이틀로 돌아오겠다”고 밝혔다.
 
이날 마이크를 잡은 김 아나운서는 “재정비 기간 MBC가 시청자들에게 남긴 상처를 거듭 되새기며 철저히 반성하는 시간을 보내겠다. 보다 치밀하게 준비해 정확하고 따뜻한 뉴스로 다시 인사하겠다”고 말했다.
 
이가영 기자 lee.gayoung1@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