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회장 연임 설문조작 의혹’ 경찰, KB국민은행 본사 두번째 압수수색

중앙일보 2017.12.08 19:20
KB금융지주 회장의 연임 찬반 설문조사 조작 의혹과 관련 경찰이 서울 여의도 본사를 또다시 압수수색했다. [중앙포토]

KB금융지주 회장의 연임 찬반 설문조사 조작 의혹과 관련 경찰이 서울 여의도 본사를 또다시 압수수색했다. [중앙포토]

KB금융지주 회장의 연임 찬반 설문조사 조작 의혹과 관련해 경찰이 서울 여의도 국민은행 본사를 또다시 압수수색했다.
 
8일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이날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국민은행 본사의 경영지원그룹 부행장실을 압수수색해 휴대전화와 컴퓨터 하드디스크 등 디지털 자료를 확보했다.
 
이날 압수수색은 지난달 3일 본사 HR 본부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한데 이어 두번째다.
 
앞서 KB금융 노동조합협의회는 지난 9월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의 연임을 놓고 진행된 노조의 온라인 찬반 설문조사에서 회사가 조직적으로 개입했다며 윤 회장을 업무방해 혐의로 경찰에 고소했다.
 
노조 측은 이틀간 이뤄진 설문조사에서 10여 개의 IP를 통해 4천여건의 답변이 이뤄졌다며 사측이 조직적으로 개인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사측은 “개입 사실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며 관련 의혹을 일축했다.
 
경찰은 이날 확보한 자료 등을 분석하는 한편, 회사의 개입 여부 등을 계속 살펴볼 방침이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