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세계, 주 35시간 근무한다…'9시출근 5시 퇴근'

중앙일보 2017.12.08 11:11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중앙포토]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중앙포토]

신세계그룹이 내년 1월부터 근로시간을 단축해 주 35시간 근무제로 전환한다고 8일 밝혔다.
 
우리나라의 법정 근로시간은 주 40시간으로, 주 35시간 근무제는 대한민국 대기업 최초라고 신세계그룹은 설명했다.
 
주 35시간 근로제가 시행되면 신세계 임직원은 하루 7시간을 근무하게 된다. 오전 9시에 출근해 오후 5시에 퇴근하게 된다.
 
업무 특성에 따라 8시 출근 후 4시 퇴근, 10시 출근 후 6시 퇴근 등으로 유연하게 적용된다.
 
근로시간이 단축되지만, 임금의 하락은 없다.
 
신세계 관계자는 "이번 근로시간 단축은 2년 전부터 체계적으로 준비해온 장기 프로젝트의 결과물"이라며 "이마트 등의 경우 영업시간 단축을 병행해 근로시간 단축 혜택을 파트너사와도 함께 나눔은 물론 중소상인과의 상생에도 앞장설 예정"이라고 말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