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흰티에 청바지'만 입고도 도쿄돔서 일본팬 홀린 지드래곤

중앙일보 2017.12.08 10:02
그룹 빅뱅이 도쿄돔을 찾아 관객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지드래곤의 감각적 코디는 팬들을 실망하게 하지 않았다.
 
[사진 CAPTAIN-G 트위터]

[사진 CAPTAIN-G 트위터]

 
해외아티스트 사상 첫 5년 연속 돔 투어 콘서트 'BIGBANG JAPAN DOME TOUR 2017 - LAST DANCE-'를 진행 중인 빅뱅은 지난 6일과 7일 도쿄돔 11만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사진 YG엔터테인먼트]

[사진 YG엔터테인먼트]

 
이날 공연을 위해 빅뱅은 초대형 사이즈의 LED를 동원해 감각적인 무대를 꾸몄다. 팀 무대뿐만 아니라 '무제' 'WAKE ME UP' '아.제.초' '그딴 거 없어' 등 멤버 개개인의 개성이 돋보이는 무대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사진 CAPTAIN-G 트위터]

[사진 CAPTAIN-G 트위터]

 
언제나 그렇듯 패셔니스타 지드래곤의 코디는 팬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특히 '흰 티에 청바지'를 중심으로 한 감각적 스타일링이 눈길을 끌었다. 갈색 머리, 'BIGBANG LAST DANCE'가 적힌 유니크한 가방으로 지드래곤만의 코디를 완성했다.
 
[사진 CAPTAIN-G 트위터]

[사진 CAPTAIN-G 트위터]

 
지드래곤은 이날 "여러분들이 사랑해 주신 것처럼 저희들의 사랑도 변하지 않으므로, 서로 웃으며 마지막까지 라스트 댄스를 춰봅시다"라고 팬들에게 말했다.
 
[사진 CAPTAIN-G 트위터]

[사진 CAPTAIN-G 트위터]

[사진 CAPTAIN-G 트위터]

[사진 CAPTAIN-G 트위터]

 
빅뱅은 계속해서 13일 도쿄돔, 21부터 24일까지 오사카 교세라돔까지 투어를 이어가며 총 69만 6천여명의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30일과 31일에는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마지막 공연을 연다.
 
여현구 인턴기자 yeo.hyung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