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왓포드 킬러' 손흥민, 시즌 5호 골 폭발...토트넘은 아쉬운 무승부

중앙일보 2017.12.03 01:51
왓포드를 상대로 골을 넣은 뒤 환호하는 손흥민. [런던 AP=연합뉴스]

왓포드를 상대로 골을 넣은 뒤 환호하는 손흥민. [런던 AP=연합뉴스]

 
 손흥민(25·토트넘 홋스퍼)의 득점포가 멈추지 않았다. 왓포드를 상대로 시즌 5번째 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은 3일 영국 런던 비커러지 로드에서 열린 2017-2018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15라운드 왓포드와의 원정 경기에서 팀이 0-1로 뒤진 전반 25분 동점골을 터뜨렸다. 오른 측면에서 크리스티안 에릭센이 낮게 깔아 찬 크로스를 문전으로 쇄도하면서 오른발로 밀어넣으면서 깔끔하게 마무리했다.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 3호골이자 유럽 챔피언스리그를 포함해선 시즌 5번째 골이었다.
 
토트넘 홋스퍼 트위터에 올라온 손흥민의 골 소식 그래픽. [사진 토트넘 트위터]

토트넘 홋스퍼 트위터에 올라온 손흥민의 골 소식 그래픽. [사진 토트넘 트위터]

 
손흥민은 지난달 22일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독일)와의 유럽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경기에서 역전 결승골을 터뜨린지 11일 만에 골을 신고했다. 특히 손흥민은 왓포드를 상대로 통산 4번째 골을 터뜨리면서 유독 강한 면모를 과시했다. 상대했던 프리미어리그 팀 중에선 가장 많은 골을 성공시켰다. 
 
손흥민은 후반 32분 에릭 라멜라와 교체돼 나가면서 이날 77분간 활약했다. 손흥민의 활약에도 토트넘은 후반에 추가골을 넣지 못하면서 왓포드와 1-1 무승부를 거뒀다. 최근 리그 4경기 연속 무승(2무2패)에 그치면서 승점 25점(7승4무4패)에 머문 토트넘은 6위로 한 계단 오르는데 만족했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