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말 선물 고르기 어려워? 이런 건 어때

중앙일보 2017.12.03 00:01
최고의 겨울 선물 아이템으로 꼽히는 버버리 머플러.

최고의 겨울 선물 아이템으로 꼽히는 버버리 머플러.

 
선물의 달, 12월이 찾아왔다. 고마운 마음은 물론이고 감각적인 센스를 더해 고르면 어떨까. 카 코트(디자인 간결한 롱코트)부터 핸드백, 니트 스카프, 참 장식까지 다양한 소재와 패턴을 자랑하는 버버리의 겨울 신제품을 참고할 만하다. 글=이도은 기자 dangdol@joongang.co.kr, 사진=버버리 

버버리 추천 선물 리스트
머플러부터 핸드백, 참 장식까지

 강렬한 레드 색상의 타탄 패턴 안감이 돋보이는 리버서블 카 코트.

강렬한 레드 색상의 타탄 패턴 안감이 돋보이는 리버서블 카 코트.

크리스마스 시즌과 연말 축제 분위기를 테마로 한 프리 컬렉션의 카 코트. 타탄 패턴 안감이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낸다. 가격 별도 문의. 
그래피티 낙서로 장난스럽게 재해석한 다양한 두들 백.

그래피티 낙서로 장난스럽게 재해석한 다양한 두들 백.

프리 컬렉션에 등장한 두들(Doodle) 컬렉션. 두들은 ‘장난스러운 낙서’를 뜻하는 말로, 영국적 유머를 담았다. 캔버스 소재 리버서블 토트백 외에 실크·코튼 스카프, 소품 등도 있다. 12월 15~17일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1층 버버리 매장에선 두들토트백에 모노그램을 새기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110만~120만원 대.  
캐시미어 소재에 양면 착용이 가능한 삼각형 디자인의 버버리 반다나.

캐시미어 소재에 양면 착용이 가능한 삼각형 디자인의 버버리 반다나.

겨울마다 최고의 선물로 꼽히는 캐시미어 머플러. 이번 시즌에는 기본 사각형 외에 삼각형의 슈퍼 사이즈 실루엣과 브랜드 고유의 빈티지 체크 패턴을 적용한 새로운 반다나를 선보인다. 남녀 모두 가능하다. 90만원대.  
 부드러운 곡선형 모양, 밝고 채도 높은 다양한 색상의 버버리 사첼 백  .

부드러운 곡선형 모양, 밝고 채도 높은 다양한 색상의 버버리 사첼 백 .

9월 버버리 패션쇼에서 공개된 사첼 백. 승마에서 영향받은 영국식 감성이 묻어난다. 부드러운 곡선과 밝고 채도가 높은 다양한 색상이 특징. 백 컬러와 대비를 이루는 부드러운 나파 가죽 스트랩은 탈부착 할 수 있어 크로스백이나 숄더백으로 들 수 있다. 자석을 붙인 여밈과 수작업으로 완성한 스티치 등 세심한 장식이 두드러진다. 이탈리아에서 제작. 기본 사첼 디자인 외에 스퀘어, 포켓 등 디자인이 있으며, 탠·블랙 등 베이직 컬러 외에 옐로, 다크 앤틱 그린, 블루 등 다양한 색상을 선택할 수 있다. 소재도 부드러운 나파 가죽에서부터 악어, 도마뱀 가죽까지 다양하다. 사진 속 제품은 240만원 대. 
 다양한 색상의 타탄 패턴을 넣어 양면으로 쓸 수 있는 리버서블 타탄 토트백.

다양한 색상의 타탄 패턴을 넣어 양면으로 쓸 수 있는 리버서블 타탄 토트백.

면 소재의 자이언트 리버서블 타탄 토트. 이번 컬렉션에서 대거 등장한 컬러풀한 타탄 체크가 돋보인다. 가방 안과 밖에 서로 다른 색상의 타탄 패턴을 적용해 양면으로 사용 가능하다. 자이언트 사이즈와 그보다 약간 작은 미디엄의 두 가지 사이즈. 남녀 모두 사용 가능한 오버사이즈. 색상은 베이지와 잉크블루, 밀리터리 레드 등 모두 5가지.
멀티 컬러 블록이 돋보이는 울캐시미어 혼방 소재의 머플러와 페어아일 패턴의 캐시미어 소재 비니들.

멀티 컬러 블록이 돋보이는 울캐시미어 혼방 소재의 머플러와 페어아일 패턴의 캐시미어 소재 비니들.

캐시미어·램스울 소재 니트웨어에 다양한 색상의 페어아일·스트라이프·자카드 및 슬립 스티치 패턴을 더했다. 니트 장갑·비니·양말도 있다. 머플러 66만원 대.  
스터디 장식의 참. 캐시미어 소재의 양 모티브부터 캐시미어와 니트 소재의 고슴도치 모티브 참, 지퍼 디테일의 개구리 모티브 참까지 다양하다.

스터디 장식의 참. 캐시미어 소재의 양 모티브부터 캐시미어와 니트 소재의 고슴도치 모티브 참, 지퍼 디테일의 개구리 모티브 참까지 다양하다.

동물에서 모티브를 얻은 키 참 컬렉션. 백이나 키에 붙이면 발랄한 스타일 포인트가 된다. 양·고슴도치 모티브 참은 49만원 대.  
블랙 바탕에 옐로우, 화이트 스플래시 디테일을 더한 지갑.

블랙 바탕에 옐로우, 화이트 스플래시 디테일을 더한 지갑.

버버리의 시그니처인 DK88 톱 핸들 백. 핑크 바탕에 다채로운 색상의 스플래시 디테일을 녹였다.

버버리의 시그니처인 DK88 톱 핸들 백. 핑크 바탕에 다채로운 색상의 스플래시 디테일을 녹였다.

다채로운 색상, 페인트를 흩뿌린 듯한 위트 넘치는 디자인의 버버리 스플래시 백 컬렉션. 지갑과 DK88 톱 핸들 백 등 다양한 아이템이 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