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북한, 평양 방현 공군기지에 새 미사일 발사대 건설중”

중앙일보 2017.12.01 10:03
북한이 지난 7월 4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급 화성-14형을 발사하는 데 사용한 평양 북부 방현 공군기지의 발사대 바로 옆에 새로운 발사대를 세우고 있다고 미 폭스뉴스가 3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사진 Image Sat International]

[사진 Image Sat International]

폭스뉴스는 북한 모습을 찍은 이미지셋 인터내셔널(Image Sat International)의 위성사진을 단독 입수해 분석한 결과 이 같이 드러났으며, 북한이 기존 발사대 옆에 새 발사대를 만드는 것은 처음이라고 폭스뉴스는 전했다.  
 
iSi는 북한의 군사 활동을 추적하기 위해 위성사진을 찍었다. 이 위성사진은 지난 23일과 24일 이틀간 촬영됐다. 북한의 군사 활동을 주시하고 있는 전문가들은“해당 사진에 따르면 이들이 이전에 사용했던 발사대를 새로 재건하기로 결정한 것은 처음 있는 일”이라고 말했다.
[사진 Image Sat International]

[사진 Image Sat International]

 
이후 북한은 지난 29일 미 본토를 타격할 수 있는 초중량 핵탄두를 탑재할 수 있는 ICBM급 화성-15형을 발사했다.  
 
방현 공군기지는 1980년대 건설됐으며 항공기를 생산, 수리, 연구하는 북한의 주요 공군 시설이다.
 
위성사진들은 또 방현 공군기지에 격납고 한 곳이 추가로 건설되고 있으며, 격납고에 들어가고 나오는 항공기들과 활주로를 따라 이동하는 항공기들의 모습도 보여주고 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