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국정원 "北 미사일 발사, 美에 타격 능력 과시…中 대북제제 불만"

중앙일보 2017.11.29 12:56
29일 오전 국회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실에서 서훈 국정원장이 출석한 가운데 북한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현안보고를 하고 있다.[중앙포토]

29일 오전 국회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실에서 서훈 국정원장이 출석한 가운데 북한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현안보고를 하고 있다.[중앙포토]

국정원은 29일 국회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북한이 이날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것에 대해 "ICBM(대륙간탄도미사일) 발사는 미국에 대한 타격 능력 과시와 중국의 대북 제재 동참 불만 표시로 해석된다"고 밝혔다.
 
이어 추가 핵실험 가능성에 대한 질문에는 "가능성이 있다. 배제하지 못한다"고 답했다.
 
더불어민주당 김병기 의원은 이날 전체회의 직후 브리핑을 통해 "국정원에 따르면 북한이 발시한 미사일은 비행거리가 960km이고 최대 고도는 4500km로, 기존 화성 14형보다 최대 고도가 높다"고 전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