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S

이집트 테러 최소 235명 사망, IS 소행 추정

중앙선데이 2017.11.26 01:00 559호 2면 지면보기
이집트 동북부 시나이반도 비르 알아베드 지역의 알라우다 모스크에서 24일(현지시간) 최소 235명이 사망한 폭탄·총격 테러가 발생했다. 이집트 당국은 IS(이슬람국가)의 소행으로 추정하고 있다. 현지 주민들이 부상자들을 옮기고 있다. [AP=연합뉴스]

구독신청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