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글 벳 ‘무균주사제’, 국내 동물약품 최초 EU GMP 인증

중앙일보 2017.11.21 16:30
동물용의약품 기업인 ㈜이-글 벳은 국내 동물약품업계 최초로 무균주사제에 대해 세계 최고 수준의 제조방식을 인정받는 EU GMP(유럽 우수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 기준 European Union Good Manufacturing Practice) 인증을 획득해 유럽 수출 교두보를 마련했다고 21일 밝혔다.  
 
EU GMP는 유럽연합(EU)으로 수출되는 모든 의약품과 재료에 필요한 승인기준으로, 실사 통과가 가장 까다로워 국내 동물약품업계에서도 상당히 고무적인 결과라 할 수 있다.
 
2014년부터 예산 신암산업단지에 주사제 공장을 신축하고 동물약품의 품질개선과 해외 수출 확대를 위해 꾸준히 노력해 온 ㈜이-글 벳은 금번 EU GMP 인증을 통해 국내 동물약품업계의 취약분야였던 QC, QA 등 품질관리 분야에서 선진화된 글로벌 스탠더드 수준을 갖추게 되었으며 해외수출 분야에서도 새로운 전기를 맞게 되었다.
 
㈜이-글 벳의 강태성 대표는 “이번 EU GMP 인증을 통해 해외에서 이-글 벳의 우수한 시설과 품질관리 역량을 인정받게 됐다”면서 “이를 계기로 해외로의 제품 수출 확대뿐만 아니라 선진국시장 진출 및 글로벌 제약사들과 주사제에 대한 CMO(Contract Manufacturing Organization, 제약업계 위탁생산) 계약을 통해 시장이 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