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워너원 옹성우는 '이 말'을 듣고 혼자 '빵' 터졌다

중앙일보 2017.11.17 15:13
워너원이 KBS 2TV 음악 프로그램 '뮤직뱅크' 출근길에서 '빵' 터지고야 말았다.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워너원은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동KBS신관에서 열린 '뮤직뱅크' 출근길 포토 타임을 가졌다.
 
[사진 일간스포츠]

[사진 일간스포츠]

워너원 멤버들은 차례로 입장해 포토라인 앞에 서고 포즈를 잡았다.
 
웃음이 터진 옹성우. [사진 엑스포츠뉴스 유튜브 영상 캡처]

웃음이 터진 옹성우. [사진 엑스포츠뉴스 유튜브 영상 캡처]

웃음이 터진 옹성우. [사진 엑스포츠뉴스 유튜브 영상 캡처]

웃음이 터진 옹성우. [사진 엑스포츠뉴스 유튜브 영상 캡처]

워너원을 보러 온 수많은 팬 중 남자 팬도 있었다. 목청이 워낙 큰 탓에 워너원 멤버들도 웃음을 터트리고야 말았다.
 
[사진 일간스포츠]

[사진 일간스포츠]

한 남성 팬은 "옹성우! 보고 싶었어!"라거나 "옹성우! 이틀 전에 봤는데! 오늘도 잘생겼어"라고 소리를 크게 질렀다. 이 말을 들은 옹성우는 부끄러운 듯 환하게 웃었다.
 
또 다른 남성 팬은 "민현아. 너 너무 섹시해!"라고 목청껏 크게 말했다.
 
[사진 일간스포츠]

[사진 일간스포츠]

워너원 멤버들이 포토타임 후 자리를 뜨자 팬들은 "여기 한 번만 봐주세요" "잘생겼다"라는 외침이 곳곳에서 들렸다.
 
한편 워너원은 13일 프리퀄 리패키지 앨범 '1-1=0(Nothing Without You)'을 들고 컴백했다.
 
[사진 일간스포츠]

[사진 일간스포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