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모'로 한국 온라인 커뮤니티 뒤집어놨다는 트와이스 사나

중앙일보 2017.11.08 15:03
걸그룹 트와이스 멤버 사나가 만개한 미모로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트와이스는 지난달 30일 '라이키(LIKEY)'를 발매하고 컴백했습니다.
 
트와이스 사나.

트와이스 사나.

트와이스 사나.

트와이스 사나.

트와이스 사나.

트와이스 사나.

트와이스 사나.

트와이스 사나.

지난 2일 올라온 사나 직캠은 공개 일주일 만에 조회 수 55만 회를 넘어서는 등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데요. 사나는 지난해 7월 발표된 트와이스 'Cheer up'에서 '샤샤샤(shy shy shy)'라는 킬링 파트를 소화한 멤버기도 한데요. 
 
전해지는 바에 의하면 Mnet '엠카운트 다운'에 출연했던 사나 직캠은 페이스북에서 두 시간 만에 '좋아요' 만개를 넘었다고도 알려집니다. 
 
'라이키(LIKEY)'로 미모 꽃을 피웠다는 사나. 한번 볼까요?
'라이키' 사나.

'라이키' 사나.

'라이키' 사나.

'라이키' 사나.

'라이키' 사나.

'라이키' 사나.

'라이키' 사나.

'라이키' 사나.

'라이키' 사나.

'라이키' 사나.

'우아하게(OOH-AHH하게)' 'Knock Knock' 'Cheer up' '시그널'에 이어 '라이키'로도 흥행 연타를 이어갈 수 있을지 벌써 관심이 쏠립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